본문 바로가기


숭실대입구/상도 아바디 - 돼지수육, 평양냉면, 녹두전 친구가 멀리서 온다는데 폭염에 입맛이 없다. 아무리 맛있어도 땀흘리면서 먹기는 싫다. 그래서 그나마 가까운 숭실대입구 아바디로 평양냉면을 먹으러..!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네이밍과 간판 메뉴판은 지난번 방문과 차이가 없는 것 같아서 지난번에 찍은 사진으로 돼지 수육 반접시와 평양냉면 각 하나씩 주문! 아바디 돼지 수육 반접시 10,000원 반접시라고 하기에는 둘이 나눠먹기에 양이 충분하다. 시원한 정도까지는 아니고 미지근해서 부드러운 수육 마늘과 새우젓과 함께 한 점씩 소주 한 잔 생각나지만 일과 시간 중이기도하고 휴가인 친구도 차를 가져와서 fail.. 아바디 평양냉면 9,000원 오픈한지 시간이 좀 지나서인지 포스가 좀 달라졌다. 평냉-friendly 입맛이 된건지 날씨가 더워서인지 육수와 면발도 ..
서울대입구 외래향 - 외래향 특면, 특미 볶음밥, 외래향 탕수육 매콤한 면을 떠올리면 항상 생각나는 음식 짬뽕보다 더 맛있는 짬뽕을 먹고 싶을 때 생각나는 음식 코타키나발루에서 돌아와서 가장 먼저 떠오른 음식 외래향의 '외래향 특면'이 그런 음식이다. 서울대입구 외래향의 식사류/면류 메뉴판 공항 버스에서 내려서 외래향에 직행하고, 앉아서 바로 외래향 특면부터 외래향의 외래향 특면 10,000원 게살, 새우, 해삼, 양파, 대파, 고추, 부추 등 수북하게 올라가는 재료들과 언제나 최상의 상태로 나오는 면발 속이 불편할 정도로 맵지도 않고 심심할 정도의 국물도 아니다. 먹어도 먹어도 먹으러 갈때마다 또 기대가 되는 면요리는 (관악구에서는) 이 외래향 특면과 제주상회 고기국수 밖에 없다. 낙성대 제주상회 고기국수 8,000원 외래향의 특미 볶음밥 9,000원 고슬하게 볶은..
신림/봉천 중화요리 팔공 - 양장피, 옛날볶음밥, 옛날고기짬뽕 가끔 이 위치에 있기에 좀 아쉽다는 생각이 드는, 또는 좀 더 크게 해도 될 것 같은데 하는 생각이 드는 식당이 있는데 신림역과 봉천역 사이 위치한 팔공이라는 중국집이 그런 식당인 것 같다. 스마트폰 보면서 대충 걸어다니다가 못보고 지나칠 것 같은 작은 가게 탕수육, 생해물 짬뽕, 짜장면이 주력 메뉴인 것 같다. 이제 매주 일요일이 휴무일이라는 안내 단무지와 짜사이(자차이) 메뉴판을 보면 다양한 식사류와 볶음 요리, 튀김 요리 등 스무 가지 정도의 메뉴 시도해보고 싶은 메뉴가 많지만 우선 양장피 먼저! 꼼꼼하게도 적어놓은 원산지 표시를 보면 대부분 국내산인데 고춧가루 정도만 중국산을 섞어쓰시는 것 같고 신림/봉천 팔공의 양장피 25,000원 한눈에 봐도 깔끔하면서 화려한 비쥬얼이다. 가장 좋아하는 양장피..
서울대입구/낙성대 낙성곱창 - 곱창모듬과 볶음밥 서울대입구와 낙성대역 사이 원당초 부근에 위치한 낙성곱창 까만 간판이 인상적이고 깔끔한 영업시간도 기억하고 방문하기에 좋다. 메뉴판을 보면 곱창모듬이 1인분에 19,000원이고, 곱창, 대창, 막창, 염통을 따로따로 주문할 수도 있다. 국내산 한우, 육우를 사용한다는 낙성곱창 가볍게 곱창모듬 2인분 주문해놓고, 곱창의 효능도 슬슬 읽어보고 당일 안양, 부천 도축장에서 직송한다는 낙성곱창 유난히 곱창집이 많은 골목에서도 조금 비싼 가격대를 유지하는데 바로 앞의 원당 황소곱창은 모듬 1인분 15,000원, 바로 옆의 만석곱창은 모듬 1인분 17,900원이다. 만석곱창의 모듬은 1인분 양도 300g인데다가 양깃머리까지 나와서 훨씬 가성비는 좋은 편 대신 낙성곱창의 장점은 비교적 쾌적한 가게 내부와 질 좋은 곱..
선유도역/양평동 또순이네 - 된장찌개 덥고 습한 주말 점심에 된장찌개로 유명한 양평동 또순이네를 방문~~ 작년 3월 이후 간만에 방문이다. 번듯한 외관. 주차도 가능하다. 점심시간이라 가게 안은 북적북적하고 사장님이신거 같은데 성함이 또순이와 비슷한 옥순 바쁜 주방에서 빠르게 준비되는 반찬들 된장찌개와 함께 이 식당의 시그니쳐 메뉴인 토시살도 양에 따라 미리 준비되고 있다. 메뉴는 단순해서 생등심, 주물럭 등심, 토시살, 된장찌개 생등심, 주물럭 등심은 국내산 육우를, 토시살은 호주산이다. 점심시간에는 고기 주문없이 된장찌개만 주문이 가능하다. 여름이라 냉면도 있고 된장찌개 2인분 시켰을 뿐인데 준비되는 숯불 사실 온 자리에 이 숯불이 들락날락하기 때문에 가게 안이 너무 더운게 단점이다. 좋아하는 흑미밥 먼저 나오고 네 가지 밑반찬이 나오는..
서울대입구/봉천 만양순대국 - 순대국정식, 소머리국밥 노량진에서 서울대입구로 이전하지 얼마 되지 않은 만양순대국 두번째 방문! 평범한 외관 유튜브가 인정한 진정한 숨은 맛집이라는.. 메뉴판을 보면 사실 가게 이름이 만양순대국·소머리국밥임을 알 수 있다. 순대국과 수육 외에도 오른쪽에는 소머리국밥과 수육도 있고 똥집볶음에 곱창전골까지.. 그리고 (아마) 여름계절메뉴로 냉면도 있다. 물냉면정식은 냉면에 순대와 고기가 나오는 메뉴인 것 같은데 궁금한 메뉴 아마 이전 전보다 훨씬 쾌적한 가게 내부 깔끔하게 나오는 다양한 밑반찬들 순대국집 핵심 밑반찬 만양순대국 소머리국밥 9,000원 기본 간이 안 돼 있어서 소금, 후추 넣어서 먹으면 된다. 뽀얀 국물 안에 한 눈에 봐도 내용물이 나름 실하다. 푸짐한 머릿고기 당면때문에 플러스 10점.. 우설도 두 점 소머리국밥을..
낙성대 밀향기칼국수 - 한방보쌈, 수제비, 사골칼국수, 돌솥비빔밥, 왕만두, 열무국수, 검정콩국수 낙성대의 오랜 맛집 밀향기칼국수 몇 년만에 대학생 시절 먹던 사골칼국수가 생각나서 방문! 이제 좌식테이블은 입식으로 바뀌었는데, 간판은 살짝 아쉬움이.. 어쨋든 대표메뉴가 해물칼국수, 보쌈, 돌솥비빔밥인건 알 수 있다. 메뉴는 대체로 국수 종류와 콩국수, 비빔밥, 보쌈 등 포장도 가능하다고 한다. 밀향기칼국수의 한방보쌈(대) 25,000원 보쌈 사이즈가 대, 중, 소가 아니라 특과 대 두 개로 이루어져 있다. 대학생 시절에는 왠지 비싸게 느껴져서 쉽게 주문하지 못하던 메뉴인데 지금 다시 보니 바지락 육수도 나오고 김치전에 계란찜까지 나온다. 이제와서 보니 저렴하다는 생각까지 든다. 푸짐한 한 상 첫 한 점은 새우젓과 함께 적당히 부드럽고 약재향도 은은하게 나는게 훌륭한 수육이다. 백김치에 무말랭이화 함께..
서울대입구/낙성대 엄지오뎅 - 각종 꼬치오뎅과 청하 샤로수길 새우당 옆자리에 있던 맥주집?이 없어지고 생긴 오뎅집 엄지오뎅 새로 오픈하는 걸 보고 그래 샤로수길에 이런 메뉴도 하나 있어야지 하면서 반가웠던 술집 크지 않은 가게 내부 테이블 가운데 다양한 종류의 꼬치가 올려져있다. 메뉴와 함께 이용방법이 설명되어 있어서 한번 읽어보고 자연스럽게 소주로 갈까하다가 왠지 오뎅에 어울릴 것 같아서 청하로 대충 몇 개 집어서 육수통에 담궈서 4~5분 기다리면 되고 먹는 중에는 이렇게 육수컵에 따로 담아서 먹으면 된다. 사실 일본에서 오뎅이라고 하면, 아래와 같이 그릇에 담아주는 모듬 어묵탕을 말하는데 삿포로 미노큐 오뎅바에서 먹었던 오뎅 https://eatch.net/198 오사카 오뎅바 おでん 味菜에서 먹었던 오뎅 바에 앉아서 하나하나 주문해 먹는 요런 느낌을..
서울대입구(행운동) 파고 - 볼로네제 파스타, 풍기 피자, 치즈&살라미 플래터와 각종 와인 요즘 작고 느낌있는 식당들이 한창 들어서는 행운동에 최근 오픈한 파고 오픈전에 지나다니면서도 이게 무슨 가게인가 싶었는데 파스타와 피자 위주로 와인과 어울리는 음식들을 판다. 내부는 행운동에는 없던 앤티크한 느낌이고 핫하다는 샤로수길에도 이정도 느낌이 있을까 싶다. 창가 자리도 좋아보이고 혼술하는 사람들도 간단하게 마시기 좋을 자리 안쪽에는 오붓하게 대화하기 좋은 단체석도 있다. 그대로 집에 옮겨놓고 싶은 풍경 메뉴를 보면 피자, 파스타, 리조또 등 요리 메뉴와 간단한 주류 메뉴 다양한 와인 종류들 숟가락, 포크, 나이프 세팅 먼저 나온 파고의 살시챠 피자 16,000원 버섯, 가지, 올리브, 치즈 등과 함께 고추도 올라가 있어서 입술이 화끈해진다. 평소 피자를 즐기는 편은 아닌데 특히 맛있었던 살시챠 ..
서울대입구 라이라이켄 - 마제소바와 지로스타일 라멘 흐릿흐릿 선선한 주말 늦은 저녁 지나가다 봐두었던 일본식 라멘집 라이라이켄으로 출동 서울대입구역 8번출구 방향 행운동 먹자골목쪽에 작게 자리잡고 있다. 가게 안이 굉장히 독특한 구조인데 혼자 식사하기에도 좋은 구조이고, 주문은 키오스크에서 직접 하면 된다. 메뉴를 보면 라멘 몇가지와 사이드 메뉴, 주류 및 음료 클라우드 생맥주 2,000원 (300ml) 라이라이켄 마제소바 8,000원 베스트 메뉴라고 하는데, 마제소바에서 마제는 비비다, 섞다 라는 뜻의 '마제루(まぜる)'에서 왔고, 소바는 '메밀가루로 만든 국수'여서 마제소바는 일본식 비빔면, 비빔국수 정도가 된다. 돼지고기, 다진고기, 파, 김, 반숙 계란 다진 마늘 등 계란 노른자 터뜨려서 비벼 먹어보면, 마늘향 강하고 자극적인 맛 산초도 들어있어서..